default_setNet1_2

'가야문화 복원을 통한 식민사관 극복' 학술대회

기사승인 2017.09.20  20:56:12

공유
default_news_ad1

- 국학원, 서울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서 28일 개최

사단법인 국학원(원장 권은미)은 오는 28일 오후 1시부터 서울 여의도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에서 “가야문화 복원을 통한 식민사관 극복 -3세기말~4세기초 ‘금관가야-야마토’ 부여왕조의 성립과 신도의 성격 변화“라는 주제로 제36회 정기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날 '임나일본부는 없었다'의 저자 황순종 박사가 '가야사와 임나일본부설- 식민사학이 지배하는 한국고대사'라는 주제로, 한가람역사문화연구소 이덕일 소장이 ' 식민사학 해부하기'라는 주제로 각각 한다. 이어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대학교 정경희 교수가 '가야사 복원을 통한 한민족 고대서 정립'을 발표한 후 종합토론을 한다. 

   
▲ 국학원은 오는 28일 오후 1시부터 서울 여의도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에서 제36회 정기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주제는 “가야문화 복원을 통한 식민사관 극복 -3세기말~4세기초 ‘금관가야-야마토’ 부여왕조의 성립과 신도의 성격 변화“. <사진=국학원>

국학원은  "500여 년의 역사를 가진 가야는 우리 역사에서 제대로 평가받지 못했다. 문재인 대통령도 언급했듯이 가야사의 올바른 이해와 진단이 하루빨리 이루어져야 한다."며 "가야사는 일본 역사의 시원과 맥을 같이 하기 때문에 가야사를 바로 이해할 때 일본과의 역사분쟁도 해결책이 제시될 수 있다."고 밝혔다.  

 

국학원은 대중의 역사의식 제고를 위하여  한민족 고유의 문화 철학, 역사 부문에서 다양한 주제로 학술회의를 개최해 왔다. 이번 국학원 정기 학술회의를 통해서도 국민이 가야사에 관한 이해가 높아지기고 올바른 역사관 정립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


이번 행사는  (사)국학원이 주최하며 (사)국학원, 국학운동시민연합, 대한민국 역사진단학회가 주관하고  (재)일지인성문화재단이 후원한다. 참가비 무료. 문의 :  041-620-6739

정유철 기자 k-spirit@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안스피릿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