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경북 국학원, 인간사랑·지구사랑 실천하는 개천 행사 개최

기사승인 2017.10.03  17:10:45

공유
default_news_ad1

- 경북 안동시 탈춤페스티벌 공연장서 김성진 안동시의장, 이영식 경상북도의원 비롯해 시민 300여 명 참석

경북국학원이 3일 한민족 탄생일인 개천절을 기념해 '단기 4350년 개천문화대축제'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안동시 탈춤페스티벌 공연장에서 열렸으며 김성진 안동시 의장, 이영식 경상북도의원. 이동수 안동시 유교문화협회장, 이재업 경북유교문화재단 이사장 등 내외빈과 안동시민 300여 명이 참석했다. 

 

   
▲ 경북국학원은 3일 안동시 탈춤페스티벌 공연장에서 '단기 4350년 개천문화대축제'를 개최했다. <사진=경북국학원 제공>


이동수 유교문화협회장은 이날 축사에서 "인성이 회복되어 좋은 세상을 밝혀 나가기 위해서는 홍익철학이 답"이라며 "개천절은 나라와 관공서에서 추진해야 할 국경일 행사임에도 불구하고 민간단체에서 매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는 것에 존경과 감사의 뜻을 표한다"고 전했다. 

 

이날 행사는 ▲개천절 기념식 ▲풍물 공연 ▲국학기공 공연 ▲생일떡 커팅식 ▲문화공연 등으로 이루어졌다.

 

   
▲ 3일 경북 안동시 탈춤페스티벌 공연장에서 열린 '단기 4350년 개천문화대축제'에서 풍물 공연이 이어지고 있다. <사진=경북국학원 제공>

 

   
▲ 3일 경북 안동시 탈춤페스티벌 공연장에서 열린 '단기 4350년 개천문화대축제'에서 단군탈을 국학원 관계자들이 덩실덩실 탈춤을 추고 있다. <사진=경북국학원 제공>

 

경북국학원 김윤정 원장은 "대한민국의 홍익정신을 알리기 위해 '개천문화축제'를 마련했다. 한민족의 홍익정신은 이 시대의 시대정신이고 인강사랑, 나라사랑, 지구사랑을 실천하는 대한민국의 정신이고 인류평화의 정신이다. 경북국학원은 매년 개천절에 홍익정신을 알리는 행사를 진행했으며 앞으로도 꾸준히 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 3일 경북 안동시 탈춤페스티벌 공연장에서 열린 '단기 4350년 개천문화대축제'에서 생일 떡 커팅식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경북국학원 제공>

 

이번 행사는 (사)국학원이 주최하고 경북국학원과 경북국학운동시민연합, 안동국학원이 주관했으며 문화체육관광부, 경상북도, 안동시, 안동시의회, 경북국학기공협회, 지구시민운동연합 경북지부, (주)단월드에서 후원했다. 경북도청은 이번 행사에 500만 원의 보조금을 지원했다. 

 

 

 

경북=박주아 전문기자 k-spirit@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안스피릿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